여백
여백
여백
특수재난 정책전문가기동단 단체 업무협약식 개최
한국기술사회, 한국교통연구원, 도로교통공단 등 15개 단체 업무협약
한국기술사회는 국민안전처와 함께 한국교통연구원, 도로교통공단 등 15개 단체와 특수재난 정책전문가기동단 업무협약식을 8월18일(목) 세종청사 대회의실에서 개최했다.국민안전처는 민간전문가의 활동을 활성화하기 위해 대형교통사고,
한국기술사회-한국엔지니어링협회 상호협력 업무협약 체결
기술사제도 및 엔지니어링 산업의 발전과 기술 증진 도모
한국기술사회(회장 김재권)와 한국엔지니어링협회(회장 이재완)는 기술사 제도 및 엔지니어링 산업의 발전과 기술 증진을 도모하기 위해 7월 28일(목) 한국엔지니어링협회 회의실에서 상호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 이번 협약을 통하여 양 기관은
기술사 한림원, 창립 총회 개최
초대 원장에 김주항 전 상임이사 선출
기술사 한림원 창립 총회가 7월 25일(월) 한국기술사회 회의실에서 정기총회를 개최했다.이날 총회에서 초대 원장으로 김주항 전 상임이사가 선출됐으며, 고문에는 정병숙 전 상임이사가 맡게됐다.특히 이날 총회에서 원로로서 건설적인 의견의 제안 및 자문, 축적된 노하우를 바탕으로 한 기술컨설팅 등 봉사활동 또는 재능기부, 회원 상호간의 친목도모 및 과학기술에 관
뉴스
경주 강변로 신규개설 교통체증 해소
경주 강변로(첨성로~나정교) 개설공사 실시설계 심의
지난 22일 개최된 제2회 경상북도 지방건설기술심의위원회에서 경주시에서 시행하는 '강변로(첨성로 ~ 나정교) 개설공사'에 대해 일부 내용을 보완하는 조건으로 심의 의결했다.'강변로(첨성로~나정교) 개설공사'는 경주관문인 IC에서 시외버스터미널로 가는 도로를 신규로 개설하는 공사로 도로 연장 2.44km, 폭 6차로로 계획됐다.이 도로가 개설되면 경주관문의
SK건설, 카타르 도하 지하철 터널 관통!
2022년 도하 월드컵 앞두고 신설중인 지하철 Red Line 북부선 터널구간 TBM 공사로 관통 성공
SK건설은 24일 2022년 카타르 도하 월드컵을 앞두고 건설중인 도하 지하철 1호선 레드라인(Red Line) 북부선 터널구간을 관통했다고 밝혔다. 이 터널은 지난 2014년 7월 TBM(Tunnel Boring Machine) 공법으로 굴진을 시작해 20개월 만에 도하 도심 알 비다~골프 트러프 구간 터널관통에 성공한 것이다.이날 레드라인 북부선 공사현
과학기술계, 새누리당에 뿔났다.
과학기술계가 새누리당 비례대표 후보자로 과학기술계를 대표하는 인사들이 당선권에 들지 못한 것에 대해 성명서를 내고 규탄했다.아래는 '대한민국과학기술대연합' 성명서 전문이다.새누리당은 과학기술계 없이 국가의 미래를 세우려하는가?3월 22일 새누리당에서 발표한 비례대표 후보자 명단을 보면 500만 과학기술인을 대표하는 대한민국과학기술대연합(이하 대과연) 27개
토목학회, 민간투자 활성화 방안 발표
공공건설정책위원회 정례모임에서 연구결과 발표
대한토목학회(회장 이성우, 前국민대 총장) 공공건설정책위원회는 3월 23일(수) 정례모임을 갖고 지난해 연구과제 결과를 발표했다.조찬으로 열린 이날 모임에는 이성우 회장과 국토교통부 정선우 과장을 비롯한 6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국민대학교 박휘락 정치대학원장의 '핵민방위(핵대피 관련)' 특별초청 강연이 있었다.특히 지난해 토목학회의 연구과제에 대해 연세대
기술사소식
여백
기술사구인/구직
사람과 기술
라인
이건영 세무산책
라인
신영 노무 산책
라인
인물
이태현 칼럼
박성순 투자여행
라인
이주연 기웃 기웃
쉰들러日記
포토뉴스 
라인
기술 칼럼
라인
기고
라인
LIFE
라인
여백
실시간 댓글

형님의 모습은 참으로 이 시대의

이게 뭔 기술사신문이야? 대구지

정부에서는 왜 자격증 제도를 도입

성수대교 붕괴가 재발 되기를 원하

턴키 대안 설계는 이나라 정서나
알림마당
여백
실시간 인기기사
영상 NEWS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7길 22,(한국과학기술회관 신관) 501호  |  대표전화 : 02-2098-7160  |  팩스 : 02-557-7408
등록번호 : 서울 아 02898  |  등록년월일 : 2013. 11. 21  |  발행인 : 김재권  |  편집인 : 김창우  |  이메일 : kpea@kpea.or.kr
Copyright © 2013 기술사신문. All rights reserved.